로그인 | 회원가입 | ID/PW 찾기 | 이용기관 | Q&A   
코로나19대응 전자도서관 특별보급행사 | 전자도서관 구축절차
공지사항   
Q&A   
전자책 뉴스레터   
전자책 포럼   
문의/상담 게시판   
-----------------   
전자도서관 신청현황   
전자도서관 구축사례   
ISSN정간물 구독현황   
DLS도서관 납품현황   
나이스북 이용기관   
 


전자책 뉴스레터


구   분  나이스북
제    목  [150호] 스크린이 접수한 문학
작 성 자  나이스북 접속 IP  183.102.***.***
작 성 일  2012-10-18
내   용


2012.04.24 출판마케팅포럼 | 나이스북 독서교육 | 나이스북 독서경영 | QR코드
line
 
 

  [출판계] 스크린이 접수한 문학 -<한국경제>

 

요즘 베스트셀러 목록에서 영화나 TV드라마로 만들어진 작품을 빼고는 신작 소설을 찾아보기 어렵다. 스크린(영화)과 베스트셀러의 합성어인 이른바 ‘스크린셀러’ 외에는 문학작품이 기를 펴지 못하고 있다는 얘기다.

 

교보문고의 최신 베스트셀러 30위 안에 오른 소설은 5편. 이 가운데 한국 문학은 영화 개봉을 앞둔 박범신의 《은교》(6위)가 유일하다. 나머지 네 편은 외국 작품으로 미야베 미유키가 쓴 《화차》(16위)와 더글라스 케네디의 《빅 픽처》(17위), 줄리언 반스의 《예감은 틀리지 않는다》(23위), 수잔 콜린스의 《헝거게임》(27위) 등이다. 《은교》를 비롯해 《화차》《헝거게임》등 세 편이 ‘스크린셀러’이고,《빅 픽처》는 영상적인 심리 묘사극으로 출간된 지 2년 가까이 됐다.《은교》도 2년 전에 나왔으니 올 들어 주목 받은 국내 소설은 TV드라마화된 《해를 품은 달》밖에 없는 셈이다.

 

지난해에도 사정은 비슷했다. 정유정과 김애란이《7년의 밤》과《두근두근 내 인생》으로 젊은 작가의 힘을 보여주며 베스트셀러 순위에 진입했지만, 판매를 주도한 것은 역시 영화로 화제를 모은《도가니》와 미국에서 인기를 끈《엄마를 부탁해》였다. 작년 교보문고 전체 판매량에서《7년의 밤》은 22위,《두근두근 내 인생》이 25위에 그친 데 비해《도가니》는 5위로 치솟았다.

 

이런 현상에 대해 한기호 한국출판마케팅연구소장은 “영상시대의 독자 눈높이에 한국 소설이 제대로 적응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한다. 최근 소설의 주요 소비층이 스마트폰 등 영상에 익숙한 독자들인데, 한국 문학이 이런 독자 변화에 발맞추려는 새로운 실험을 하지 않고 있다는 것이다. 지난해《7년의 밤》이나《두근두근 내 인생》과 같은 작품이 영상적 서사구조를 통해 인기를 끌기는 했지만, 정작 이들 작품에 대한 문학계의 반응이 냉랭했던 것도 같은 맥락이다. .....More

 

 
 
line

 

line
 
 

  [전자책] 전자책, 종이책과 출간일 차이 점점 줄어 -<아이티투데이>

 

전자책과 종이책간의 출간일 차이가 점점 줄어들고 있다.

 

예스24(대표 김동녕·김기호)의 2012년 3월 베스트셀러 출간일 자료에 따르면, 전자책과 종이책의 출간일 차이는 약 1.5개월로, 전년동기 대비 3.5개월이나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그 영향으로 3월에는 ‘남자의물건’, ‘어쨌거나 남자는 필요하다’등이 종이책, 전자책 베스트셀러에 동시에 이름을 올렸다.

 

 

전자책과 종이책간의 출간일 차이가 줄어드는 이유는 전자책 시장이 활성화되고 있기 때문이다. 전자책 독서 인구 증가로 수요에 맞게 출간일이 빨라지고 있고, 전자책 변환 비용을 회수할 수 있는 시기가 과거보다 앞당겨져, 출판사들이 부담없이 출간하고 있는 것.

 

예스24 이북팀 김양욱 과장은 "종이책과 전자책은 구매층이 다르기 때문에 경쟁 구도로 볼 수 없다. 전자책 니즈가 있는 소비자들이 콘텐츠의 양적, 질적 성장으로 구매가 증가 한 것"이라며, "전체적으로 보면 결국 책 읽는 인구가 늘어난 것이 전자책 출간 시기에 영향을 미쳤다고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작년과 비교하면 차이가 더욱 잘 드러난다. 올해 3월 출간일 차이가 가장 적었던 베스트셀러 ‘나는 꾼이다’의 출간일 차이는 12일로, 작년 3월 가장 적은 출간일 차이를 보인 ‘리딩으로 리드하라’의 1개월 4일보다 줄어들었다. 또한 이재익 작가의 신작 ‘41’과 같이 종이책보다 전자책으로 먼저 선출간되는 경우도 생겼다........More


 
 
line

 

line
 
 

 [해외출판] 우리나라 베스트셀러, 외국 번역 출판 러시 -<아시아투데이>

 

 [책의 해] 책의 해…대한민국엔 …이 없다 -<헤럴드경제>

 

 [정책] 독서정책기구 만들자 -<한겨레>

 

 [전자책] 네티즌 50.5%, 전자책 '구입하고 싶다' -<아크로팬>

 
 
line

 

공동DM 진행상황
line
 
 

 제 102차 공동DM 발송일정 (3사 출판사 참여시 발송 확정됩니다.)

 

 * 대학/공공/전문도서관 발송일: 5월 17일 발송 예정 (2곳 출판사 이상 참여시 발송 가능)

 * 초등/공공/어린이도서관 발송일: 5월 17일 발송 예정 (1곳 출판사 이상 참여시 발송 가능)

 * 중고등학교 발송일: 5월 17일 발송 예정 (3곳 출판사 이상 참여시 발송 가능)

 * 지역문고 도서관 발송일: 5월 17일 발송 예정 (3곳 출판사 이상 참여시 발송 가능)

        

    참여하실 출판사는 나이스북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제 102차 공동DM 참여 출판사 현황 ( 2012. 4. 24  현재)

       

대상

   대학/공공/

  전문 도서관

지역문고

도서관

기업

중고등학교

 초등/공공/

 어린이 도서관

신청 수

1

0

0

0

2

 

 
 
line

 
공동DM 진행상황


[이전글] [다음글]